신흥사

자연과 더불어 삶의 지혜를 스스로 갖게 하는 곳 백련산 신흥사

현조스님강의

쑨다리까 경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46회 작성일 20-06-23 13:53

본문

세존께서 꼬쌀라 국의 쑨다리까 강 언덕에 계실때
불의 제사관이 불의 제사를 지내고 있었다.
제사가 끝나고 음복을 할때 삭발한 부처님을 보고 마음을 일으킨 대화이다.
쑨다리까: 그대는 어느 가문 출신 입니까?
세존: 나는 아무가문도 아니고 가사를 입고 집없이 살고있는 수행자입니다.
출신을 묻지 마세요.
궁극의 지혜를 통달한 사람에게 헌공한다면 제사 지낸 사람에게 공덕이 갑니다.
그대는 언젠가는 더 이상 바람이 없는 사람을 만나서 공부 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종무소 전화번호 : 02-395-1222

계좌안내 : 하나은행 753-810169-89707 [예금주 신흥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