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흥사

자연과 더불어 삶의 지혜를 스스로 갖게 하는 곳 백련산 신흥사

현조스님강의

큰 전열의 경3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2,074회 작성일 21-05-09 13:21

본문

세존 보는 사람은 명색만을 보는데 보고나서는 그것을
일게 된다. 그러나 지혜로운자는 보이는 것으로 판단하지 않는다.
고집이 센사람은 진실을 믿지 않고 자기 세계만 믿는다.
거룩한자는 지식과 견해를 떠난다.

해설  보이는 것은  보이지 않는 부분의 표현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종무소 전화번호 : 02-395-1222

계좌안내 : 하나은행 753-810169-89707 [예금주 신흥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