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흥사

자연과 더불어 삶의 지혜를 스스로 갖게 하는 곳 백련산 신흥사

현조스님강의

왓지 출신경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79회 작성일 21-08-18 09:13

본문

왓지 출신비구가 웨살리에 머물때
웨살리는 밤새축제로 시끄러웠다.

이것을 보고  비구가 게송을 읊었다.


숲속에 버려진 나무토막처럼
우리는 밀림에서 혼자 머물고 있는데
이와같은 밤에 우리보다 불쌍한 사람이 누군가

답송


숲속의 나무토막처럼 그대는 혼자 있지만
많은 사람이 그대를 부러워한다.
지옥 중생이 천상가는 자를 부러워하듯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종무소 전화번호 : 02-395-1222

계좌안내 : 하나은행 753-810169-89707 [예금주 신흥사]